CUORE ESPRESSO
INGYE-DONG, SEOUL
98.77 M2
2019
DESIGNERS
최민규, 이정환, 김연종
심재용 PM
장희연, 김인동, 문지인, 김다옥
PHOTOGRAPHY
SOULGRAPH 진성기
전가람
잃어버린 동심을 찾아 떠나는 여행

어쩌다 어른이 된 우리에 일상은 잃어버린 동심을 찾아 유람하는 도시에 여행가 일지도 모른다. 순수했었고 그래서 마냥 신났던 그 때의 기억을 찾기 위해 지금 이순간에도 꿈을 꾼다.

한 편의 동화 같은 일상을 꿈꾸며, 이 장소에 담아둘 소소한 이야기에 시작은 박지영 작가에 길이라는 그림을 즐기다 떠오르는 몇 가지의 단어에서 시작한다. 언덕, 풍경, 나무, 길, 능선, 달, 바람, 소리, 따듯한 냄새, 소원, 외로움, 기대 등

“동화 같은 하루, 달을 찾아 떠나는 여행“

보름달에 소원을 빌 듯이 동화는 도시 속 작은 동산을 넘어 작은 소원을 들어줄 밝은 달을 만나고, 구름 넘어 초승달을 찾아 간다는 줄거리를 갖고 있다 .

이 곳은 4개의 언덕과 능선 그 사이 오르는 길, 그 넘어 떠오르는 빛나는 달의 이야기가 모여 일상에 행복을 찾는 어른들을 위한 한 편에 동화 같은 풍경을 만나게 합니다. 또한 4층으로 올라 하늘에 떠있는 달과 구름은 그 동안 잊었던 동심을 찾는 연결고리가 되어 줄 것입니다.

샛길(사이 길)을 걸으며 지나는 바람과 능선 사이 숨겨진 풍경이 하나 둘 펼쳐지고 이내 빛나는 달을 마주하게 된다. 정상에 오른 듯 길 끝에서 돌아 서면 지나온 길과 함께 동산에 풍경을 한 눈에 담을 수 있게 된다.

가구 ; 이 곳에 자리이자 동산에 심어둔 나무와도 같다.
; 낮에도 뜨는 달은 풍경을 담는다. 밤이 되면 떠오르는 초승달에게는 소원을 빈다 .
구름 ; 흔들리는 구름, 바람은 구름을 타고 자리를 옮긴다.
; 가구를 보호하는 즐거운 상상 놀이 입니다.

























FLOOR PLAN


LAB